그 날을 기리며/시조

2017.04.16 13:53

서경 조회 수:16

노란 리본은 가지에만

거는 줄 알았는데


너희들 분홍 가슴에

꽃처럼 달았구나


세월도 머뭇거리는

망각의 강  배 한 척




회원:
2
새 글:
0
등록일:
2015.06.20

오늘:
23
어제:
98
전체:
47,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