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나무 마른 가지/시

2017.12.03 08:19

서경 조회 수:8

-  마지막까지 남은 이를 위한 송가 -


꽃이

이른 잠에 들 때

잎 더욱 푸르러

그 자리 덮어 준다


이제

찬 바람 불고

지상에 비 뿌려

잎마저 잠들려 할 때


묵묵히 지키는

마른 가지

앙상한 손 벌려

간절한 기도 올린다


잠든 꽃을 위해

시든 잎을 위해


어머니 그러셨듯

겨울나무 마른 가지

저를 위해

기도한 적 없어


오직

사랑하는 마음

그 하나로

추위를 견딘다


새벽달은

가장 먼저

떠서가 아니라


가장

나중까지 남아 있어

새벽달이라고


그런

따순 마음 하나로

오늘도

제 자리를 지킨다


잠든 꽃을 위해

시든 잎을 위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겨울나무 마른 가지/시 서경 2017.12.03 8
390 꽃들의 밀어 서경 2017.12.03 8
389 아름다운 켈리 file 서경 2017.11.28 9
388 강아지풀/시조 file 서경 2017.11.05 11
387 제비 나비/시조 [1] file 서경 2017.11.05 12
386 대교를 지나며/시조 서경 2017.11.05 6
385 사랑은... file 서경 2017.11.05 7
384 사랑한다는 것은... file 서경 2017.11.05 9
383 구월의 자카란타 file 서경 2017.10.11 13
382 산길 file 서경 2017.08.28 54
381 같이 자던 새 file 서경 2017.08.28 10
380 삶의 끝자락 file 서경 2017.08.18 43
379 오리 가족들의 대화 file 서경 2017.08.16 8
378 함께 우는 새/시조 file 서경 2017.08.16 6
377 너는 가고 /시조 file 서경 2017.08.16 7
376 고추 잠자리/시조 file 서경 2017.08.14 9
375 상사화/시조 file 서경 2017.08.12 11
374 두 마리 새/시 file 서경 2017.08.11 6
373 달팽이 사랑/시조 file 서경 2017.08.11 6
372 물빛 사랑/시조 file 서경 2017.08.11 5

회원:
2
새 글:
0
등록일:
2015.06.20

오늘:
3
어제:
30
전체:
56,6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