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14
어제:
50
전체:
20,345

이달의 작가

자작나무 뜨락

2018.01.24 19:23

Noeul 조회 수:36

자작나무 뜨락 - 이만구(李滿九)

겨울비 흩날리는 아침 뜨락 
자작나무 두 그루 늘어진 
실 가지가지 끝마디마다 
찬비에 촉촉이 물방울 맺히었다 

가지치기로 잘라 낸 매듭마다 
거무스레한 페인 자국들                        
하얀 껍질 위로 문신처럼 
세월의 상처를 안으로 여미었다

살얼음 미끈한 가지들의 흔들림
빗방울 흐르는 창문 사이로
그림처럼 보이는 바깥 풍경
바람의 붓은 수묵화를 그린다  

앙상한 자작나무의 겨울나기
자연이 준 본래 모습 그대로 
세찬 바람 소리 윙윙대는
눈 쌓인 산 숲속을 꿈꾸나 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 나무 위의 식사 Noeul 2018.03.11 26
47 무인도의 두 사람 Noeul 2018.03.10 25
46 덜걱 다리 정류장 Noeul 2018.03.08 30
45 탱자나무 가시관 Noeul 2018.03.08 39
44 하얀 밤을 지새우고 Noeul 2018.03.04 35
43 마을 기차역 Noeul 2018.03.04 31
42 사막의 야생화 Noeul 2018.03.04 29
41 무말랭이 한 접시 Noeul 2018.03.02 32
40 구름 나그네 Noeul 2018.02.26 34
39 이몸은 파랑새 되어 Noeul 2018.02.24 29
38 꽃샘추위 Noeul 2018.02.23 53
37 장미 한 송이 Noeul 2018.02.21 55
36 이월의 봄마중 Noeul 2018.02.17 39
35 로키산의 봄 채비 Noeul 2018.02.07 31
34 겨울 바다 Noeul 2018.02.04 27
33 떡갈나무의 전설 Noeul 2018.02.03 30
32 길 위의 질경이 Noeul 2018.01.28 31
» 자작나무 뜨락 Noeul 2018.01.24 36
30 강촌에 살라 하네 Noeul 2018.01.23 65
29 산속의 칠면조 [2] Noeul 2018.01.06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