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20
어제:
16
전체:
26,715

이달의 작가

로키산의 봄 채비

2018.02.07 22:41

Noeul 조회 수:31

로키산의 봄 채비 - 이만구(李滿九)
                                                 
바위산 기슭 산마을의 고요한 밤   
아득히 먼 창공의 별빛 내리어              
눈 쌓인 나무 얼음꽃을 반짝이고
                                                       
부서지는 별빛 은은한 눈길 따라             
발길 아래 구르는 별빛의 속삭임 
로키산의 긴 겨울잠은 일렁인다
                     
동트는 언덕 비탈길로 쏟아지는 
해맑은 아침 햇살의 하얀 입김   
생명의 모닥불로 언 땅을 녹인다
   
봄기운 피어나는 산 아래 눈 녹음 
움 트는 자작나무 숲 흰 눈을 털며 
김 솟는 살얼음 실개천이 드러나고
                                                        
따스한 양지, 태양의 눈부심 겨워         
잠 깨인 아기 곰의 눈망울 속엔  
눈 산언덕 집 한 채 외로이 서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 덜걱 다리 정류장 Noeul 2018.03.08 32
40 탱자나무 가시관 Noeul 2018.03.08 40
39 하얀 밤을 지새우고 Noeul 2018.03.04 36
38 마을 기차역 Noeul 2018.03.04 32
37 사막의 야생화 Noeul 2018.03.04 29
36 무말랭이 한 접시 Noeul 2018.03.02 32
35 한 조각구름이 되어 Noeul 2018.02.26 34
34 이몸은 파랑새 되어 Noeul 2018.02.24 29
33 꽃샘추위 Noeul 2018.02.23 53
32 장미 한 송이 Noeul 2018.02.21 55
31 봄의 실루엣 Noeul 2018.02.17 40
» 로키산의 봄 채비 Noeul 2018.02.07 31
29 떡갈나무의 전설 Noeul 2018.02.03 33
28 길 위의 질경이 Noeul 2018.01.28 31
27 강촌에 살라 하네 Noeul 2018.01.23 66
26 산속의 칠면조 [2] Noeul 2018.01.06 37
25 침묵 앞에서 [2] Noeul 2018.01.03 38
24 겨울 보리 Noeul 2017.12.29 22
23 눈꽃 송이 [2] Noeul 2017.12.26 28
22 가을비 내리는 밤에 Noeul 2017.12.25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