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8
어제:
47
전체:
24,750

이달의 작가

가을 낙엽송

2018.05.17 19:57

Noeul 조회 수:19

가을 낙엽송 - 이만구(李滿九)
              
고운 가을의 색깔로 물들어 가는
성깃한 나뭇가지 마지막 잎새들
해보다 더 노랗고 붉은 단풍숲   
산빛 깨치는 햇살 아래 삭연하다       
                                                                  
동그란 하늘 끝없이 깊은 푸르름  
산바람의 한 순간 떨림 속에서
초록의 그리움에 멍한 기억 잃고               
저무는 저녁, 산숲에 쌓이어 간다

여린 싹눈 띄우던 따스한 봄날도  
태양 아래 잎줄기 뻗치던 나날들  
그 찬란한 이별 뒤, 가을 낙엽은
뿌리의 땅에서 지난 일 생각한다
                        
찬 바람 스쳐가는 망설임 속에서  
서로가 작별의 말들로 바스락이다  
밤하늘 별빛 내리는 산 위에 누어
칠흑의 고향, 흙으로 돌아가리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 어머니의 초상 Noeul 2018.05.22 36
69 홍시 감나무 Noeul 2018.05.18 19
» 가을 낙엽송 Noeul 2018.05.17 19
67 딱따구리의 욕망 [3] Noeul 2018.05.06 136
66 밤 하늘 야자수 Noeul 2018.05.04 32
65 다음 십 년 후에는 [1] Noeul 2018.05.04 37
64 오월의 산책 [1] Noeul 2018.05.01 21
63 고추잠자리 Noeul 2018.04.29 17
62 제로와 무한대 [2] Noeul 2018.04.26 78
61 모국어 Noeul 2018.04.25 19
60 알파고 재판 Noeul 2018.04.20 50
59 여름꽃 축제 Noeul 2018.04.20 44
58 꿀 먹은 벙어리 [1] Noeul 2018.04.17 38
57 나비와 꽃잎 [3] Noeul 2018.04.17 29
56 아! 그 사람은 가고 [4] Noeul 2018.04.13 69
55 사월 13일의 금요일 Noeul 2018.04.12 20
54 젊은 날의 디아스포라 Noeul 2018.04.10 16
53 산에 사는 송사리 Noeul 2018.04.09 35
52 걷다 오는 행길 Noeul 2018.04.08 22
51 잘못된 출생 신고 [1] Noeul 2018.04.05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