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시 - 인생 우화

2018.07.05 16:04

서경 조회 수:13

고흐의 구두.jpg




1


으아앙 -
애기가 울었다
나, 신발 신겨 줘

길은 열려 있는데
애기는
신발이 없었다

“얘야! 신발 없는
지금이 좋을 때야!”
알쏭달쏭 엄마 말씀


2

와아앙 -
아이가 울었다
나, 새 신발 사 줘

길은 위험한데
아이는
달리고 또 달렸다

“얘야! 넘어진다!
천천히 가거라”
귓가로 스쳐가는 말

3


흑흑 -
한 노인이 울고 있다
나, 세상 헛살았어


길은 말이 없는데

회한에 찬 흐느낌

밤공기를 가른다

“얘야! 괜찮아!
네 신발 다 헤졌네?”
바람이 전해주는 말

4

흐느낌 그친 곳에
다시 계절 지나가고

달려온 길 사방팔방
꽃길로 열렸는데

큰 아이
벗어두고 간
헤진 신발 한 켤레


(그림 : 고흐의 구두)


회원:
2
새 글:
0
등록일:
2015.06.20

오늘:
172
어제:
1,174
전체:
151,7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