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0
어제:
18
전체:
25,515

이달의 작가

마지막 당부

2018.08.05 18:37

Noeul 조회 수:26

마지막 당부 - 이만구(李滿九)

무더운 여름철 바깥바람 쏘이시려나
문 밀쳐 휠체어 타고 나오신 할머니
젊은 시절 화려했던 모습 간 곳 없다 
빵빵한 에어컨 달린 딜럭스 양로원            
답답한 마음 조금쯤은 달래 보시려나
힘겹게 휠 돌려 지나온 좁고 긴 복도
헤쳐온 인생길 모든 시련 생각하시나
어지럼증에 조용히 눈 감고 명상하신다  
아련한 기억 속의 사랑스러운 얼굴들
                                                   
현관 밖 심어놓은 꽃들 살핌도 없이
등 기댄 벽돌 위 허수로이 앉은 잠자리
잠시 깨어나 기다리시는 휠체어 할머니
작별 인사드리는 봉사학생 알아보신다
추억의 젊은 시절 당신 모습 그리는 듯
주름진 얼굴 빙그레 피우시는 웃음꽃       
찬 손으로 돌아서는 막내딸 붙드시고
온 힘으로 훗날 내 여기 없을지라도 
슬픔 없는 아름다운 기억 당부하신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6 함박 웃음꽃 Noeul 2018.08.07 25
» 마지막 당부 Noeul 2018.08.05 26
94 빛바랜 작은 수첩 Noeul 2018.07.30 27
93 천상의 에스컬레이터 Noeul 2018.07.26 28
92 어머니 그리고 나 Noeul 2018.07.25 38
91 가을에 핀 배꽃 Noeul 2018.07.13 31
90 마지막 생일처럼 [2] Noeul 2018.07.12 33
89 파도 소리 Noeul 2018.07.10 38
88 인고의 꽃 Noeul 2018.07.08 26
87 스프링클러 속의 춤 Noeul 2018.07.06 37
86 가을 속 기차여행 Noeul 2018.07.04 41
85 고추와 토마토 Noeul 2018.07.02 22
84 원뿔 달팽이 Noeul 2018.06.29 23
83 메마른 여름 들판 Noeul 2018.06.27 24
82 박꽃 피는 하얀 마음 Noeul 2018.06.25 44
81 향수 Noeul 2018.06.21 28
80 한 잔 술의 유혹 Noeul 2018.06.19 30
79 고향의 여름꽃 Noeul 2018.06.17 25
78 몽고반점 Noeul 2018.06.14 30
77 바람이 가는 길 [2] Noeul 2018.06.12 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