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180
어제:
164
전체:
32,015

이달의 작가

예방주사와 감기약

2019.01.03 23:10

Noeul 조회 수:21

예방주사와 감기약 - 이만구(李滿九)

겨울 찬 바람 불고 이상기온 환절기에  
건강하다 손치더라도 자칫 잘못하면
금세 코가 맹맹하고 목이 컬컬해지는
남녀노소 막론하고 달고 사는 계절병 

그리 특효약 없다는 호흡기 질환 감기
초기 증상으로 병원 가는 일 드물지만
나이 들어 면역력 약화로 인한 잦은 감기  
어설피 간과했다간 만병의 근원이 된다

이미 독감 예방주사 맞았다 할지라도   
유행성 감기는 종류가 천차만별이라니
병원 가는 일 없이 순조롭게 나으려면  
약 먹는 타이밍과 생활 잘 조율해야겠다

난 괜찮겠지, 버티어 볼까 망설이지 말고
상황이 가장 늦었다고 생각되는 순간 
이미 진 경기 포기치 않는 역전 의지로
더 아프기 전 약 먹고 찬 바람 쐬지 말자
                                                  
삶엔 호미로 막을 일 가래로 막을 수 있다
화창한 날일수록 다시 살펴 소홀치 말고 
범사에 예방할 일 먼저 챙겨야 할 일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 마음속의 줄금 Noeul 2019.01.14 3
155 툭 하고 던진 말 Noeul 2019.01.13 7
154 대숲을 걷다 Noeul 2019.01.12 7
153 고구마 꽃 피우렵니다 Noeul 2019.01.10 21
152 나무 그루터기 Noeul 2019.01.08 25
151 앞만 보고 사는 아이들 Noeul 2019.01.06 17
150 차창 밖에 비친 풍경 Noeul 2019.01.05 15
149 철새는 떠나가고 Noeul 2019.01.04 17
» 예방주사와 감기약 Noeul 2019.01.03 21
147 만추 Noeul 2018.12.30 19
146 수족관 속의 상어 Noeul 2018.12.29 14
145 나무 울타리 Noeul 2018.12.28 16
144 가는 해 며칠 남겨놓고 Noeul 2018.12.27 13
143 겨울 속의 봄날 Noeul 2018.12.25 15
142 노을 Noeul 2018.12.18 26
141 눈 오는 산길 Noeul 2018.12.16 24
140 달걀의 구도 Noeul 2018.12.11 25
139 겨울 자작나무 Noeul 2018.12.08 23
138 고향에 눈은 내리고 Noeul 2018.12.07 25
137 숲으로 날아간 새 Noeul 2018.12.06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