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59
어제:
289
전체:
43,176

이달의 작가

그림 속 두 사람

2019.02.03 18:25

Noeul 조회 수:22

그림 속 두 사람 - 이만구(李滿九)

30년 전, 이국 도시의 화랑에서
우연히 나의 눈에 띈 인상적인
어느 무명 화가의 유화 한 점
  
그림 속 계절도 가을이었다
낯익은 도시의 철교 배경으로   
햇살 반사된 은빛 강물 흐르고
담벼락 옆, 멀리 서 있는 두 사람

분위기 만으로도 첫눈에 반하여
별 다른 이유 없이 사들고 와
혼자 살던 아파트 방에 걸었다 

검게 뭉겨놓은 명암 짙는 풍경
낙엽 지는 가로수 옆, 두 남녀 
아름다운 강가에서 나누는 대화
볼 때마다 상상의 나래 펼친다               

그런 연유로 늘 그걸 걸어둔다                 
어느 가을날, 그 누구의 추억 인가
회상의 그림자 깃들여 있는 듯하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8 한 밤의 기적소리 Noeul 2019.02.21 3
177 무지개 속의 보름달 Noeul 2019.02.18 16
176 탁자 위에 빈 그릇 Noeul 2019.02.17 13
175 배롱꽃 인연 Noeul 2019.02.16 14
174 성모님의 눈빛 Noeul 2019.02.14 14
173 슬픔은 강물처럼 Noeul 2019.02.13 19
172 고사목 풍장 Noeul 2019.02.11 22
171 봄비 내리면 Noeul 2019.02.09 20
170 안경 낀 호박꽃 Noeul 2019.02.07 23
169 바람 앞에 서서 Noeul 2019.02.05 28
» 그림 속 두 사람 Noeul 2019.02.03 22
167 어둠의 소리들 Noeul 2019.02.02 21
166 알콩달콩 살던 Noeul 2019.02.01 22
165 도심의 분수대 Noeul 2019.01.31 34
164 언제쯤에, 봄은 Noeul 2019.01.29 20
163 눈꽃의 춤사위 Noeul 2019.01.29 24
162 때 늦은 후회 Noeul 2019.01.26 24
161 양초 한 자루 Noeul 2019.01.26 22
160 타인의 해후 Noeul 2019.01.25 34
159 어머니의 밥상 Noeul 2019.01.21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