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단 연작시 - 마른 잎

2019.05.06 14:01

서경 조회 수:6

마른 잎 2.jpg


수분 없는 삶 
 
우리 인생도 
 
눈물 빠지면 
 
마른 잎 될까...... 
 
 
바스락 바스락대다 
 
부서지는 여린 잎 
 
시몬, 아직도 너는  
 
낙엽 밟는 소리가 좋으냐...... 
 
 
동그랗게 몸을 말고 떠는  
 
저 여린 목숨이여 
 
즐겨 외던 시 한 수가 
 
부끄러워 밟을 수 없구나...... 
 
 
너나 나나 
 
수분 머금고 살아 온 삶 
 
눈물 마르면 그때 우린 
 
죽은 목숨 되는 것을......


회원:
2
새 글:
0
등록일:
2015.06.20

오늘:
10
어제:
641
전체:
446,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