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14
어제:
35
전체:
211,655

이달의 작가

돌배나무의 꿈

2021.09.03 01:26

Noeul 조회 수:14

돌배나무의 꿈 - 이만구(李滿九)

지난 늦가을, 새로 이사 온 그 집 앞
눈 오지 않아 아쉬웠던 이 고장에
중키의 앙상한 나무 한 그루 서 있었다

산과 산사이로 하늬바람 불어와
하얀 뭉게구름 꽃 피우더니만
따스한 봄날에 문밖의 정원 앞까지
하늘 밝혀 환하게 만발하던 배꽃

바람결 코끝 시큼 비린 내음으로
눈 내리는 산속의 풍경 인가
세세히 하얀 꽃잎 날리던 돌배나무였다

한 여름 시원스럽게 신록 우거지고
소슬바람 불어오는 구월에 들어
그리 무슨 소중한 결실의 열매라고

풀벌레 울음소리 자욱한 밤,
창밖의 높다란 가로 등불 아래
가지 사이 머루 만한 돌배 몇 개 달고서
바람 잘날 없이 잎사귀 흔들어댄다

이제 마악, 노란 잎 떨구는 가을나무
그 낙엽 지는 소리에 귀 기울이며
베란다 불 밝힌 계절의 화보 바라다본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0 겨울 덤불숲 Noeul 2021.12.27 74
99 눈 오는 산길 Noeul 2021.12.17 20
98 11월에 쓴 편지 Noeul 2021.11.20 86
97 가을꽃을 주으며 Noeul 2021.11.09 20
96 바람은 내게로 Noeul 2021.10.23 19
95 11월의 밤 Noeul 2021.10.16 28
94 문뜩 가을이 Noeul 2021.10.02 17
93 가을 여행 Noeul 2021.09.21 18
92 고향의 우물가 Noeul 2021.09.19 17
91 구월이 오면 Noeul 2021.09.17 16
90 고추잠자리 Noeul 2021.09.11 16
» 돌배나무의 꿈 Noeul 2021.09.03 14
88 최고의 도시락 [2] Noeul 2021.08.30 78
87 새들의 합창 Noeul 2021.08.22 16
86 가을 햇살 속 사랑 Noeul 2021.08.01 14
85 선인장 꽃 Noeul 2021.08.01 16
84 그때 생각이 Noeul 2021.07.20 13
83 고향의 그림자 Noeul 2021.07.18 15
82 한 편 만들기 Noeul 2021.07.18 901
81 고향에 눈은 내리고 Noeul 2021.05.23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