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14
어제:
35
전체:
211,655

이달의 작가

고추잠자리

2021.09.11 21:15

Noeul 조회 수:16

고추잠자리 - 이만구(李滿九)

소슬바람 타고서 날아든
고추잠자리 한 마리
잠시 허공 맴돌다
사뿐히 베란다 화분 꽃 위에 앉는다 

아직 무더운 구월 날씨에
어제 걷던 길 앞에서
반기어 선회하던 가을 손님
메마른 풀잎 위에 앉던 너 아니냐!

그리 무슨 생각에 용머리 닮은
선비 망태 두 날개 펼치고
이 먼 곳까지 날 찾아온 친구여!  
넌 태생이 꽤나 높은 신분이었나 보다  

높고 푸르른 이국 하늘 아래
시린 눈 굴리면서
기웃거리는 너의 시선...
어릴 적, 그 추억 어린 고추잠자리였지

옛 고향 집 마당 멍석 위에 앉아 
땀 흘려 고추 말리시던
잊혀가는 울 어머니의 모습도
그때의 평화롭던 날, 너는 기억하려나  

저녁 어스름 내려 늘 그리했듯이 
탕자 나무 울타리에 앉아
잠이 들던 빨간 고추잠자리
오늘은 화분 속 그리움 꽃 피우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0 겨울 덤불숲 Noeul 2021.12.27 74
99 눈 오는 산길 Noeul 2021.12.17 20
98 11월에 쓴 편지 Noeul 2021.11.20 86
97 가을꽃을 주으며 Noeul 2021.11.09 20
96 바람은 내게로 Noeul 2021.10.23 19
95 11월의 밤 Noeul 2021.10.16 28
94 문뜩 가을이 Noeul 2021.10.02 17
93 가을 여행 Noeul 2021.09.21 18
92 고향의 우물가 Noeul 2021.09.19 17
91 구월이 오면 Noeul 2021.09.17 16
» 고추잠자리 Noeul 2021.09.11 16
89 돌배나무의 꿈 Noeul 2021.09.03 14
88 최고의 도시락 [2] Noeul 2021.08.30 78
87 새들의 합창 Noeul 2021.08.22 16
86 가을 햇살 속 사랑 Noeul 2021.08.01 14
85 선인장 꽃 Noeul 2021.08.01 16
84 그때 생각이 Noeul 2021.07.20 13
83 고향의 그림자 Noeul 2021.07.18 15
82 한 편 만들기 Noeul 2021.07.18 901
81 고향에 눈은 내리고 Noeul 2021.05.23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