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 석 줄 단상 - 플라타너스의 슬픔(06122022) 
 
휘야, 내 손 놓고 떠나는 날 그날도 창밖 플라타너스는 슬픔을 털듯 비를 털고 있었지.
오늘도 하늘 흐리고 또 하루를 마감하는 종소리 은은히 들려오는구나.
꿈 속에서도 자라지 않는 키와 네 살배기 네 나이, 천국에서는 많이 자랐니? 
 

플라타너스의 슬픔 1.jpg

플라타너스의 슬픔 2.jpg

 ( 영어 자막 : 유투브 영상)

 
 
56. 석 줄 단상 - 학교 담장 안 나무(06132022)
 
담장 안에서 들려오는 아이들 웃음소리에 미소가 절로 핀다.
얘들아, 곧게 자란 나무 부러워 말고 곡선을 그리며 아름답게 자라다오.
곧게 자란 나무는 전선 걸고 하늘을 어지럽히지만, 곡선 그리며 자란 나무는 멋진 풍경화를 만든단다.
 
학교.jpg

학교2.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1 66. 67. 석 줄 단상 - 서탐 외 1 file 서경 2022.06.29 5
800 64. 65. 석 줄 단상 - 키다리 선인장 외 1 file 서경 2022.06.29 4
799 62. 63. 석 줄 단상 - 사랑의 결실 외 1 file 서경 2022.06.29 4
798 60, 61. 석 줄 단상 - 밤의 추상화 외 1 file 서경 2022.06.23 5
797 58, 59. 석 줄 단상 - 탄생 신비 외 1 file 서경 2022.06.23 3
» 56, 57 석 줄 단상 - 플라타너스의 슬픔 외 1 file 서경 2022.06.23 1
795 54, 55. 세 줄 문장 2제 - 꽃 진 자리 외 1 file 서경 2022.06.17 4
794 52, 53. 석 줄 단상 - 거리의 천사 외 1 file 서경 2022.06.17 2
793 50, 51.석 줄 단상 2제 - 다시 불러 보는 이름 외 1 file 서경 2022.06.17 4
792 48, 49. 석 줄 단상 2제 - 빛의 만남 외 1 file 서경 2022.06.14 4
791 46, 47. 석 줄 단상 2제 - 주인 잃은 고양이 외 1 file 서경 2022.06.14 1
790 44, 45, 석 줄 단상 2제 - 내 사랑 팜트리 외 1 file 서경 2022.06.14 2
789 43. 세 줄 문장-그런 사람 아니에요(05312022) file 서경 2022.06.12 5
788 42. 세 줄 문장 - 전설의 시작(05302022) file 서경 2022.06.12 6
787 41. 세 줄 문장 - 현대인의 바벨탑(05292022) file 서경 2022.06.12 3
786 40. 세 줄 문장 - 못생긴 나무(05282022) file 서경 2022.06.09 5
785 39. 세 줄 문장 - 거리의 귀요미(05272022) file 서경 2022.06.09 5
784 38. 세 줄 문장 - 손흥민 아버지 어록(05262022) file 서경 2022.06.09 3
783 37. 세 줄 문장 - 흰나비 환상 - (05252022) file 서경 2022.06.06 29
782 36. 세 줄 문장 - 아카시아 연정(05242022) file 서경 2022.06.06 21

회원:
3
새 글:
0
등록일:
2015.06.19

오늘:
37
어제:
84
전체:
1,236,0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