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수수

2020.05.10 01:54

정용진 조회 수:8

옥수수     정용진
              
어머님이
방문 가방에 넣어
전해주신
옥수수 씨앗을
정이 그리워
울 가에 심었더니
한여름
낯선 하늘 우러르며 자라
간 밤
아기를 낳아
등에 업고
이른 아침
웃으며 서있다.

오. 오. 
나를 등에 업고 계신
어머님.


회원:
2
새 글:
0
등록일:
2015.02.14

오늘:
32
어제:
109
전체:
201,6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