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조
2017.06.06 13:17

연[17년 5/26 캐나다 중앙일보]

조회 수 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동아줄 김태수


 

 

수 없이 넘어진 뒤 바람을 안고서야

 

비정규의 끈을 잡고 몸 맡겨 떠오른다

   

낯선 곳 깃발 꽂고 올라

 

바람 타기 시작한다

 

 

 

역풍을 안고 살아 뚫린 가슴 시려 와도

 

바람따라 곤두박질 얼레 끌어 떠올라서

 

한 가족

 

삶의 연()줄을

 

잡고 끌며 외줄 탄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시조 김태수 약력 동아줄 김태수 2016.11.11 110
» 시조 연[17년 5/26 캐나다 중앙일보] taesookim 2017.06.06 2
127 시조 우륵샘 동아줄 김태수 2017.05.26 4
126 시조 바둑으로 본 19대 대선 2 동아줄 김태수 2017.05.07 12
125 칼럼 '장학의 날'을 맞아 동아줄 김태수 2017.05.04 4
124 시조 행시 대통령 선거 동아줄 김태수 2017.05.01 2
123 시조 해바라기 동아줄 김태수 2017.04.12 14
122 시조 눈들의 모습[2017년 외지] 동아줄 김태수 2017.03.20 10
121 시조 명예혁명[17년 문학의 봄 봄호] 동아줄 김태수 2017.03.01 15
120 시조 저녁놀은[미당문학 17년 상반기, 미주문학 17년 여름호] 1 동아줄 김태수 2017.02.11 50
119 시조 얼터레이션, 삶을 마름질하다[미당문학 17년 상반기, 미주문학 17년 봄호] 4 동아줄 김태수 2017.02.01 46
118 시조 신춘문예[17년 문학의 봄 봄호] 3 동아줄 김태수 2017.01.25 46
117 시조 삶의 육하원칙[문학의 봄 2016년 봄호] 2 동아줄 김태수 2017.01.07 60
116 시조 행시 겸손[17년 문학의 봄 봄호, 2016년 향촌문학] 2 동아줄 김태수 2017.01.03 67
115 시조 행시 간판을 바꾼다고 동아줄 김태수 2016.12.19 19
114 시조 제1회 미당문학 신인작품상 당선작 동아줄 김태수 2016.10.25 105
113 시조 2016년 11월 샘터시조[구두/김대식, 엄마둥이/김태수] 동아줄 김태수 2016.10.14 94
112 칼럼 함께하는 한인사회 표어 공모전 심사평 동아줄 김태수 2016.09.28 12
111 수필 숲에는 푸른 마음이 산다[2016년 재미수필, 맑은누리 2017년 신년호] 동아줄 김태수 2016.08.20 15
110 시조 행시 엄마둥이[현대문학사조 2016 가을호] 동아줄 김태수 2016.08.12 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회원:
2
새 글:
0
등록일:
2015.03.19

오늘:
15
어제:
97
전체:
44,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