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홍

2018.08.07 12:00

백승훈 조회 수:4

백일홍

8ddcb046134220e1b8c9450af02b6d4f_2018080
 
백일홍 : 국화과의 한해살이풀로 멕시코 원산의 귀화식물이다. 관상용으로 널리 재배하며
꽃은 6∼10월에 피고 두화(頭花)는 긴 꽃줄기 끝에 1개씩 달린다. 꽃은 지름 5∼15cm이고
다양한 색깔로 핀다.백일홍이란 꽃이 100일 동안 붉게 핀다는 뜻이다. 꽃말(흰꽃)은 '순결'이다.


백일홍

제아무리
여름이 뜨거워도
어김없이
백일홍 꽃은 피고
석달 열흘 붉은 꽃빛에
뜨락이 환하다

꽃밭에 앉아
가만히 떠올려본다
사는 일이 캄캄하여
차라리 눈 감고 싶을 때마다
내 안을 환히 밝혀주던
백일홍 꽃 같은
그 한 사람을


글. 사진 - 백승훈 시인

댓글 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 더 좋더라 김학 2018.08.11 3
103 영등포 어머니들 김창영 2018.08.11 1
102 새로운 도전 전용창 2018.08.10 2
101 뛰어다니는 이름 최연수 2018.08.09 7
100 [김학 행복통장(67)] 김학 2018.08.08 2
99 자동차 운전 최은우 2018.08.08 2
» 백일홍 백승훈 2018.08.07 4
97 칠연계곡의 3박4일 변명옥 2018.08.06 1
96 낙엽아, 나는 너를 안단다 김창임 2018.08.06 4
95 마음이 있어도 못 보았네 정석곤 2018.08.06 4
94 교직생활에서 지우고 싶은 이야기 고안상 2018.08.05 3
93 밭 한 뙈기 소종숙 2018.08.05 3
92 친구가 좋아 김금례 2018.08.05 4
91 꼭, 그녀의 꿈이 이루어지기를 김창임 2018.08.04 4
90 우리 몸의 신비한 비밀 두루미 2018.08.04 3
89 울릉도 탐방기 신효선 2018.08.03 5
88 수필은 백인백색 [1] 전용창 2018.08.03 10
87 계곡이 좋다 신팔복 2018.08.02 1
86 아이들에게 눈길을 주는 혜안 이종희 2018.08.02 3
85 속담과 현실 박제철 2018.08.0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