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원종린 수필문학상 시상식

2018.09.11 03:21

권예지 조회 수:5


축하합니다

제14회 원종린 수필문학상 시상식

일시: 2018.9.8(토) 11:00

장소 : 대전 둔산동 [태원]


9929403B5B951C401F4B03

사회 : 정순진 교수


9911103B5B951C3D084A62

인사 말씀

원준연 운영위원장


99F9F63B5B951C3E25F73F

말씀 도중 잠깐 숙연하셨습니다.

매년 [태원]에서 시상식을 하는 이유는

선친이신 원종린 선생님께서 이곳 음식을 좋아하셨기 때문이라고.


99EEC63B5B951C3F26B32B

축사 : 장정식 수필가(11회 수상자)


992CB73F5B95223916507D

수필평설 낭독 : 김상분 수필가


1999년 교음사 간행 [한국현대수필가 대표 선집] 중,

원종린의 수필세계 조명-<기지와 해학의 멋>/김시헌 

(귀중한 글이므로 행사 사진 뒷 부분에 소개합니다) 


99F04C3B5B951C410B59CC

원종린 선생님과의 인연과 추억 :

정순진 수필가


996BE6375B951D9D247301

심사평 : 문희봉 심사위원장



etc_15.gif?v=2etc_14.gif?v=2 대상 시상   etc_16.gif?v=2etc_18.gif?v=2

수상자 : 김학 수필가

시상자 : 원준연 운영위원장


99D0B4355B9523CE28C671


9960CA355B9523D01AD8F9


99EDF7355B9523CD25E617

수상 소감


999F644F5B95276B22AD92


9925DD4F5B95276A15DDE9



etc_15.gif?v=2etc_14.gif?v=2 작품상 시상   etc_16.gif?v=2 etc_18.gif?v=2

수상자 : 박종규 수필가

시상자 : 문희봉 심사위원장


993C9B505B9525911D72EE


99B2C5505B9525932B5229


995B00505B95259539C013

수상 소감


994044505B9525941C517F



etc_15.gif?v=2etc_14.gif?v=2 작품상 시상   etc_16.gif?v=2 etc_18.gif?v=2

수상자 : 서태수 수필가

시상자 : 이자야 수필가


998896455B952A6315375C


99C19C455B952A6410735F


99BFD7455B952A6210112F

수상 소감

992285455B952A652041C1



etc_15.gif?v=2etc_14.gif?v=2 작품상 시상   etc_16.gif?v=2 etc_18.gif?v=2

수상자 : 송보영 수필가

시상자: 박진용 대전문학관장


9929104F5B952C001B12D4


99DC164F5B952C01238898


99B5FA4F5B952C020CD954


992D1F4F5B952C031A1DE3


99F9A54F5B952C0438C398


etc_14.gif?v=2etc_15.gif?v=2단체 사진 etc_17.gif?v=2etc_18.gif?v=2


994DF9385B952E611A1F8A


9903D7385B952E62080C20


9996B3385B952E64134F3C

9982B3385B952E602FBF82


etc_14.gif?v=2etc_15.gif?v=2축하 연주 etc_17.gif?v=2etc_18.gif?v=2

김기태 수필가


99DA88375B952CDB2CF48E


992DA23B5B9531800F4165


etc_14.gif?v=2etc_15.gif?v=2축시 낭송 etc_17.gif?v=2etc_18.gif?v=2

권득용 시인 (전 대전문인협회 회장)

성산포/ 이생진 시


9931DB375B952CDE0A90A8


9949A0375B952CDF08A11C


etc_07.gif?v=2행사장 풍경과

원종린의 수필세계 요약 etc_07.gif?v=2


99DFF93B5B9532F41CE14A


원종린의 수필세계

                                                                   

                                           기지와 해학의 멋-김시헌

<!--[if !supportEmptyParas]--> <!--[endif]-->

   원종린의 수필에는 이야기가 많다.

어떤 제목의 글에도 줄거리가 분명한 여러 토막의 이야기가 나온다.

하나의 제목이 결정되면 그것에 관련되는 많은 이야기가 연상되어 나오는 모양이다.


997BF8365B9532EC2B0136

자신의 경험도 있고 다른 사람의 이야기도 있고 주변에서 먼 이야기도 있다.

소재가 풍부하다고 할까? 화술이 좋다고 할까? 그래서 재미가 있다.


999934365B9532EE138A68

원종린 수필에는 기지와 익살과 풍자가 있다.

좋은 수필이 되는 조건이나 그것이 쉽지 않다. 천성이라고 할까? 성격이라고 할까?

작법의 수련과 노력만으로 안 되는 수법이 바로 기지와 익살과 풍자다.


997F49365B9532EF2C879D

짧은 몇 마디 말 속에 담겨있는 익살과 풍자는 독자의 기분을 일변시켜놓는 힘이 된다.

똑바로만 걷는 걸음은 지루하고 답답할 수도 있다.

그 걸음 속에 허튼 걸음도 있고 뒷걸음도 있고, 옆걸음도 있을 때 기분에 변화가 온다.


99C3D2365B9532F226A6A5

역사를 말하지 않고 역사가 표현되고, 철학을 말하지 않고 철학이 우러나와야 한다.

이것이 바로 수필작법의 요체라고 수필론을 정의하고 있다.


99154F3B5B9532F51881E3

진실과 진리가 밖에 알몸으로 노출되지 않고 이야기 속에 녹아 흘러야 한다는 말이다.

기지와 익살과 풍자의 말 뒤에는 다른 사람을 아프지 않게 찔러주는 바늘이 있다 <!--[endif]-->


9982AD3B5B9532F6105B01

원종린은 쉬운 말로 수필을 쓴다. 같은 뜻의 내용이라도 어렵게 쓰면

글의 무게가 있는 듯이 느껴오는 것이 옛사람들의 좋지 않은 습관이다.


99A3A7425B9536BB0BDF1D

오늘날 난해한 시가 문제가 되고 있는 원인이기도 하다.

쉽게 쓰면 얼마든지 이해될 것을 현학적인 표현으로 유식을 자랑하는 글이

산문에도 많이 있지 않은가

997D3A475B9538B21D03FD

원종린의 글에는 순수한 우리말의 문장이 많다.

그래서 몇 사람이 대화를 나누듯이 이야기가 자연스럽게 흘러나온다.

글을 쉽게 쓴다는 것은 민주적인 생활 자세에도 관계가 있다.


99ACAB425B9536BC229019

원종린의 수필은 대체로 길이가 긴다. 긴 이유는 이야기가 많기 때문이다.

이야기가 한번 나오면 연이어서 관련되는 화제가 여기저기서 손을 드는 모양이다.

재미가 있으니 독자에게 손해되는 일은 없다.


99D804365B95343113826E

원종린은 그의 수필론에서

 수필에서 소재가 좋다는 것은 긍정적인 제재를 뜻하는 것이다. 작가가 얼마나 건전하고

긍정적인 눈으로 인생을 지켜보고 느끼느냐 하는 것일 것이다.’라는 대목은

그의 수필을 통한 철학이며 인생관이 아닐까 싶다.


9973E4365B953433348110

기지와 익살과 풍자를 고루 다 풍부하게 지닌 원종린 수필가는

우리 수필 문단의 더 없이 귀중한 존재이며,

한국 수필의 갈 길에 새로운 전기를 만들고 있다.


993FEA365B953438211903

1999년 교음사 발간 한국현대수필가 대표작선집 [태양의 계절]에 수록된

<원종린의 수필세계/김시헌> 중에서 김상분 수필가 요약.

 

99D937365B9534392A6582


992D2F365B95343A0B25F4


 

 =================================================================================================

 

 

선생님,

원종린 문학상 대상 수상을 축하드립니다.

제10회 작품상 수상자인 권예자입니다.

 

그날 수상식 장면 보내드려요.

사진을 잘 찍지는 못하지만 이 문학상에 작은 도움이 될까하여

사진을 편집합니다.

 

이 화면은 대전문협 카페에 올린 것입니다.

  

기념이 될까하여

사진 파일도 압축하여 첨부합니다.

 

늘 건강하세요.

 

 

대전에서 권예자 드림.

 


댓글 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0 꽃무릇 백승훈 2018.09.11 4
» 제14회 원종린 수필문학상 시상식 권예지 2018.09.11 5
178 제14회 원종린수필문학상 시상식에 다녀와서 [1] 전용창 2018.09.09 11
177 장인 장모님을 그리워하며 박용덕 2018.09.08 1
176 발칸반도 여행기(1) 고안상 2018.09.08 2
175 서울 나들이 이진숙 2018.09.08 0
174 소중한 만남 전용창 2018.09.07 3
173 내 삶의 마지막 페이지에 남기고 싶은 글 전상례 2018.09.07 1
172 동생의 선물 전성례 2018.09.07 1
171 우리 동네 안골 풍경 김학 2018.09.05 3
170 예초기 이발사 전용창 2018.09.05 1
169 내일을 그리는 손 김성은 2018.09.04 3
168 효자 태풍, 솔릭 임두환 2018.09.04 1
167 참새가 본 세상 전용창 2018.09.03 1
166 어떤 가족사진 최정순 2018.09.03 3
165 우리 동네 이야기 김학 2018.09.02 4
164 사라진 인류 7대 보물 두루미 2018.09.02 2
163 인자무적 전용창 2018.08.31 1
162 비오는 날의 부침개 신효선 2018.08.31 2
161 철새 나인구 2018.08.3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