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는 노을/시

2019.06.07 21:15

김수영 조회 수:16

타는 노울 사진.jpg


타는 노을

                                          김수영 


결코 파란 하늘을

시샘하지는 않았다

 

말로는    없어

 끝에 찍어  가슴

핏물뿐이었다

 

도배질  붉은 하늘 아래

목을 길게 뽑은 노루  마리

 있다.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8 밤참/시 김수영 2019.09.15 6
307 누렁지 타령 김수영 2019.08.27 9
306 며느리와 교외 나들이 file 김수영 2019.06.26 14
305 믿음의 친구 선배 목사님 김수영 2019.06.21 10
» 타는 노을/시 file 김수영 2019.06.07 16
303 100 세 건강 '뉴스타트' file 김수영 2019.05.27 8
302 강원도 산불을 보면서 김수영 2019.04.26 12
301 전기가 없는 세상에 살아보니 김수영 2019.04.26 20
300 대나무 숲/시 김수영 2019.03.27 21
299 내가 만난 '애국자' 스코필드 박사 file 김수영 2019.03.27 7
298 부자와 가난한 자 김수영 2019.02.03 15
297 '팔순 시집' 출판기념회를 마치고 [1] file 김수영 2018.12.14 38
296 첫눈이 내리는데/시 김수영 2018.12.14 23
295 그냥 그대로가 좋소/시 김수영 2018.12.14 16
294 북가주에서 생각한 포카혼타스 김수영 2018.12.14 12
293 링컨 박물관이 처한 어려움 김수영 2018.12.14 7
292 달라진 미스 아메리카 심사기준 김수영 2018.10.05 14
291 자랑스러운 '학술원 회장' 오빠 [1] 김수영 2018.08.01 12
290 젓가락 김수영 2018.07.24 14
289 아름다운 식당 '요산재' file 김수영 2018.07.24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