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가피꽃

2019.11.26 17:58

백승훈 조회 수:3

오가피꽃

hmail191127.jpg
  ​
오가피나무꽃 : 인삼과 같은 두릅나무과에 속하는 낙엽활엽관목으로 오갈피라고도 한다.
키는 2~3m 정도로 크고, 뿌리 근처에서 많이 갈라지며 꽃은 8~9월 경에 피고 열매는 핵과로
10월 경에 검게 익는다. 예로부터 약성이 뛰어나 '제2의 인삼'으로 불리며 뿌리를 비롯하여
잎이나 줄기,열매까지 약용으로 쓰인다.


오가피 꽃

지난 여름
어머니 없는 고향 집에 가서
마당가에 홀로 선 오가피나무 꽃을 보았네

봄이면 새순 뜯어 나물 무치고
가을이면 열매 따서 술을 담그고
줄기는 잘라 말려 차를 끓여 주시던
어머니가 생전에 아끼시던 오가피나무

오가피나무처럼
자식에게 모든 것 다 내어주고
어머니 먼길 떠나시도록
어찌하여 한 번도 눈에 띄지 않았던 꽃

떠난 뒤에야 그리운
어머니 미소
가시 많은 가지 끝에
자잘한 꽃송이로 피어나고 있었네


글.사진 - 백승훈 시인
 

댓글 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9 사모보다 당신 한성덕 2019.11.27 3
1048 장롱속의 삼베 하광호 2019.11.26 3
» 오가피꽃 백승훈 2019.11.26 3
1046 자랑스런 내 고향, 장성 김창임 2019.11.26 3
1045 맨발의 정신 두루미 2019.11.25 7
1044 덤으로 따라오는 행복 박제철 2019.11.22 3
1043 어머니의 원맨 쇼 한성덕 2019.11.22 2
1042 남편의 기 살리기 김창임 2019.11.21 3
1041 외갓집 오창록 2019.11.20 4
1040 향일암에 오르다 오창록 2019.11.19 5
1039 꽃향유 백승훈 2019.11.19 25
1038 [김학 행복통장(78)] 김학 2019.11.17 6
1037 여수 나들이 하광호 2019.11.17 4
1036 글벗들의 낭만 여행기 곽창선 2019.11.17 3
1035 여성으로 산다는 것 김길남 2019.11.17 6
1034 씨앗을 심는 마음 김학 2019.11.15 4
1033 戒老錄 소노 아야꼬 2019.11.13 23
1032 어머니의 세뱃돈 구연식 2019.11.13 18
1031 월출산 산행기 김세명 2019.11.13 9
1030 노랑무늬붓꽃 백승훈 2019.11.12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