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말나리 꽃

2020.07.28 17:57

백승훈 조회 수:4

섬말나리 꽃

hmail200729.jpg
  ​
섬말나리 : 울릉도 특산의 백합과의 다년생 구근식물로, 7~8월 노란빛이 강한
주황색 꽃을 피운다. 꽃의 안쪽에 흑자색 반점이 있으며 화피가 뒤로 말린다.
6개의 수술과 1개의 암술이 있으며 1997년 산림청에 의해 멸종위기 식물로 지정됐다.
나리분지는 울릉도 개척 당시 이 꽃이 많다 해서 붙여진 지명이다.


섬말나리 꽃

세상사 그리움일랑
동해 바닷물에 말갛게 헹구고
울릉도 나리분지
신령스런 흰 안개 속에 피어나
숲그늘을 환히 밝히는 꽃

원시림 어디에선가
목마른 사슴이 울고
햇빛에 놀란 흑비둘기
하늘로 날아오르면
속없이 웃다가 지는
섬말나리 꽃

죄 많은 나도
섬말나리 목숨 받아
다시 태어나면
저리 환할 수 있을까


글.사진 - 백승훈 시인
 

댓글 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08 구멍 뚫린 하늘 임두환 2020.07.30 11
1707 고향이란 김길남 2020.07.29 11
1706 발칸반도 여행기 고안상 2020.07.29 12
» 섬말나리 꽃 백승훈 2020.07.28 4
1704 근육질 몸매 홍치순 2020.07.28 2
1703 독립운동정신을 본받아야/고재흠 고재흠 2020.07.27 2
1702 돈을 천사처럼 쓰고 싶다 한성덕 2020.07.27 2
1701 앤 블루 윤근택 2020.07.27 2
1700 책을 낼 때마다 김학 2020.07.26 3
1699 더뎅이 윤근택 2020.07.26 2
1698 주시경과 숱한 애국자들 두루미 2020.07.26 2
1697 두 형님 전용창 2020.07.25 2
1696 가을감자를 심고 윤근택 2020.07.25 3
1695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다 정태표 2020.07.24 1
1694 내탓 네덕 김정길 2020.07.24 2
1693 만나면 피곤한 사람 이동희 2020.07.23 1
1692 달력 속 숨은 이야기 고재흠 2020.07.23 1
1691 가장 중요한 일 홈스 2020.07.22 1
1690 가로수와 특화거리 한성덕 2020.07.22 1
1689 [김학 행복통장(23)] 김학 2020.07.2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