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의 자존심

2020.09.11 04:37

엘리자베스 조회 수:1

영국의 자긍심 

 

The firm: Members of the Royal family (from left to right) Prince of Wales, Duke of Edinburgh, the Queen, Duchess of Cornwall, Duchess of Cambridge, Duke of Cambridge and Prince Harry 

The firm: Members of the Royal family (from left to right) Prince of Wales,

Duke of Edinburgh, the Queen, Duchess of Cornwall, Duchess of Cambridge, Duke of Cambridge and Prince Harry

The Spirit of Chartwell made its way down the Thames with the Queen and other members of the Royal family 0nboard as thousands of people watched from bridges and river banks

 

 a screenThousands of people had eagerly waited to catch a glimpse of the Queen with scores camping overnight in the rainy weather.

 They used Union flag inspired tents and umbrellas to keep themselves dry while others bought camping stoves,

Prince Charles gets into the swing of things as he celebrates his mother's Diamond Jubilee
Royal revellers wait in the rain on the South Bank of the River Thames for the start of the Diamond Jubilee

 


 

댓글 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47 시비를 즐기는 사람들 이인철 2020.09.16 1
1846 아홉 번의 이사 이성수 2020.09.15 1
1845 소소한 행복 정성려 2020.09.15 7
1844 남이야 어떻든 자기 하고 싶은 대로 하며 사는 사람들 이인철 2020.09.15 4
1843 세상에 오직 당신만을 최미자 2020.09.15 2
1842 계산할 때 돈을 던져야만 품위가 살아나나 이인철 2020.09.14 1
1841 산림욕 하기 좋은 시간 고도원 2020.09.13 3
1840 상흔에도 새 생명은 돋는 법 김덕남 2020.09.13 1
1839 왜 사람들은 먹거리를 고를 때 뒤편에 진열돼 있는 물건을 선호할까 이인철 2020.09.12 2
1838 살다보면 윤근택 2020.09.12 4
1837 고향 아리랑 신팔복 2020.09.12 1
1836 항상 쫒기면서 사는 사람들 이인철 2020.09.12 1
1835 플라타너스 길 윤근택 2020.09.11 1
1834 책마루를 아시나요 김성은 2020.09.11 1
» 영국의 자존심 엘리자베스 2020.09.11 1
1832 할머니와 새벽송 곽창선 2020.09.10 2
1831 가기 싫은 곳 최기춘 2020.09.10 1
1830 내 외손녀는 음압병실 간호사 오창록 2020.09.10 1
1829 그리도 좋을끼 이우철 2020.09.10 2
1828 어느 커피전문점에서 정근식 2020.09.09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