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1,088
어제:
1,346
전체:
2,259,160


어머니의 꽃

2014.10.01 16:29

차신재 조회 수:8

어머니의 꽃
             차신재

수 천 수 만의 꽃이 있어도
당신 입김으로 피워 낸
꽃 만큼 이쁠까

아픈 내 얼굴 어루만지며
'에구! 이 이쁜 얼굴,
아까워 어쩌나'
나 보다 더 아파 글썽이시던

지난 해
별이 되신
내 어머니.


Mother's Flower
             Cha SinJae

Though there're thousands, ten thousands flowers
Yet, could any be as pretty
As the one tendered to bloom with Her own breath

Stroking my aching face*
"Oh my, this beautiful face,
Good heavens, what a waste"
Teary eyed far more saddened than me

My Mom who
Became a star
Very last year.

*by Bell's Palsy

Translation by YouShine@youshine.com 번역: 유샤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387 작은 돌 하나 차신재 2014.10.01 19
10386 어머니의 못 차신재 2014.10.01 8
» 어머니의 꽃 차신재 2014.10.01 8
10384 소호에서 차신재 2014.10.01 8
10383 추억 여행 차신재 2014.10.01 8
10382 강물 차신재 2014.10.01 12
10381 어머니의 방 차신재 2014.10.01 8
10380 까치 소식 차신재 2014.10.01 8
10379 보름달 차신재 2014.10.01 11
10378 외로운 방 차신재 2014.10.01 9
10377 거울 앞에서 차신재 2014.10.01 7
10376 부끄러운 일 차신재 2014.10.01 9
10375 노을 차신재 2014.10.01 9
10374 한 마디 말 차신재 2014.10.01 13
10373 그 사람, 야채장수 차신재 2014.10.01 10
10372 새해 아침에 차신재 2014.10.01 8
10371 선창에서 차신재 2014.10.01 12
10370 나는 본 적이 없다 차신재 2014.10.01 32
10369 이 가을에는 차신재 2014.10.01 10
10368 두고 온 여름 차신재 2014.10.01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