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5
어제:
25
전체:
24,680

이달의 작가

사막의 야생화

2018.03.04 13:02

Noeul 조회 수:29

사막의 야생화 - 이만구(李滿九)

구름 기웃대는 캘리포니아 사막
바람은 건조한 평원을 스쳐가고 
멀리 있는 벌거벗은 황토 산맥 
모래 언덕 따라 봄꽃이 수려하다  
                                                          
갈라진 땅 모래밭에 꽃씨 떨어져 
긴 나날, 해와 달과 별을 쳐다보다   
밤하늘 이슬 맞으며 싹트고 자라나
듬성듬성 피어난 사막의 꽃무리        
   
화려한 원색의 제 각자 모습으로             
지난해 피어나던 꽃 모양 되살려   
봄철 손님, 벌 나비, 불러 모아다  
빠금히 히쭉 웃고 흘기는 야생화 

숨 막히는 갈증에 시들어 가련만 
생명의 버팀과 화사한 꽃빛으로 
몹시 유혹하고 있는 열사의 하루  
봄바람은 가엾은 꽃을 흔들고 간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부활 그 신비 Noeul 2018.03.31 26
49 묘비 앞에서 Noeul 2018.03.30 23
48 자개 문갑 Noeul 2018.03.29 20
47 사월의 샘터 Noeul 2018.03.27 27
46 내 사랑 이별을 하고 [1] Noeul 2018.03.25 27
45 네 안에 내 모습 처럼 Noeul 2018.03.13 24
44 나무 위의 식사 Noeul 2018.03.11 26
43 무인도의 두 사람 Noeul 2018.03.10 25
42 덜걱 다리 정류장 Noeul 2018.03.08 31
41 탱자나무 가시관 Noeul 2018.03.08 40
40 하얀 밤을 지새우고 Noeul 2018.03.04 36
39 마을 기차역 Noeul 2018.03.04 31
» 사막의 야생화 Noeul 2018.03.04 29
37 무말랭이 한 접시 Noeul 2018.03.02 32
36 한 조각구름이 되어 Noeul 2018.02.26 34
35 이몸은 파랑새 되어 Noeul 2018.02.24 29
34 꽃샘추위 Noeul 2018.02.23 53
33 장미 한 송이 Noeul 2018.02.21 55
32 봄의 실루엣 Noeul 2018.02.17 39
31 로키산의 봄 채비 Noeul 2018.02.07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