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구의 문학서재






오늘:
112
어제:
265
전체:
51,907

이달의 작가

참회의 눈물

2018.11.01 14:20

Noeul 조회 수:37

참회의 눈물 - 이만구(李滿九)
 
오월의 아카시아 꽃향기 짙은 숲  
산 아래 방죽 물 위 황혼이 짙다 

태초에 저주의 몸뚱이로 태어난 
빼문 혀로 허공 치는 간교한 뱀 
                                                
신선한 아침이슬 마시며 산다는 
숨죽인 행보의 고결한 선비란다 

애써 타고난 업보 지우려 해도   
그 화사한 문신 지울 길이 없다
  
녹음방초 헤집고 꽃향기 취해  
붉디붉은 죄 사함 사르고 있다
  
이브와 함께 살았던 에덴의 동쪽 
저 핏빛 노을 적시는 참회의 눈물
  
빈 허물처럼 너울대는 아카시아꽃 
용서의 제단 위 꽃내음 그윽하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 고향의 여름꽃 Noeul 2019.03.23 1
14 꽃의 마음 읽다 Noeul 2019.03.19 9
13 초설을 밟고 Noeul 2019.03.17 11
12 석류 Noeul 2019.03.04 52
11 한 밤의 기적소리 Noeul 2019.02.21 42
» 참회의 눈물 Noeul 2018.11.01 37
9 길 위의 종이꽃 Noeul 2018.09.18 35
8 가을에 핀 배꽃 Noeul 2018.07.13 32
7 마지막 생일처럼 [2] Noeul 2018.07.12 35
6 장미 한 송이 Noeul 2018.02.21 58
5 침묵 앞에서 [2] Noeul 2018.01.03 40
4 눈꽃 송이 [2] Noeul 2017.12.26 30
3 봄이 오는 길목에서 Noeul 2017.12.22 25
2 도시의 겨울비 Noeul 2017.12.22 24
1 사랑은 더디 오더이다 [2] Noeul 2017.12.22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