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 건너 그대 오시려나?

2021.08.11 16:48

김영교 조회 수:50

나암정입니다.

월람 샘, 오랫만.

반가운 사람, 반짝이는 그대 눈빛 

먼 나에게도 보내준 시집 안고 뒹굴었던 기억!

아름다운 추억이됬네요.

너무도 향기로운 만남,  남쪽 쪽빛바다에서 바람 불어오면

그대 카랑카랑 다가오는 매력적인 저 詩향

유타에서 사우스베이까지 아름답게 번지소서

하늘까지 넓고 푸르게 번지소서

 지구위를 푸르게 오래오래 번지소서

 이 아침 그대 정문 앞에 들려 잠시 눈길주고 갑니다. 샬롬

 

 

 

 

 

 

댓글 2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건너 건너 그대 오시려나? [2] 김영교 2021.08.11 50
27 축하합니다. 백남규 2016.08.27 151
26 안녕하세요, 강인한입니다 강인한 2016.03.17 288
25 반가워요. 정해정 2009.03.30 385
24 축 성탄 최익철 2008.12.23 413
23 2008 - 크리스마스 이주희 2008.12.21 400
22 축하드립니다. 강학희 2008.12.09 524
21 용암같은 정열 Sung Yi 2008.11.16 407
20 추카추카 정국희 2008.10.08 441
19 둥근달 최고봉 2008.09.13 335
18 이쁜 시인을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박영숙 2009.10.01 460
17 즐거운 추석 되십시오 정정인 2008.09.12 335
16 Hi, 정국희 2009.11.10 354
15 *★♥보람된 “한가위”맞으소서! ♥★ 이기윤 2008.09.08 334
14 ***입주 환영과 축하의 예방*** 이기윤 2008.09.08 346
13 '시야' 잘 읽었습니다 정찬열 2008.09.05 424
12 이제서야 잘가셨냐고 요 최고봉 2008.09.02 385
11 아침이슬 상긋한 그 언저리 조옥동 2008.08.30 579
10 축하드립니다 정찬열 2008.10.08 422
9 반가웠습니다 정국희 2008.08.22 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