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4_1288731826.jpg
한길수의 문학서재

한길수 약력

1962년 충북 청원 출생
경희사이버대학교 문예창작학과 졸업


2001년 제 3회 재외동포문학상  「낙타가 사는 집」  시 수상, 등단

2002년 월간 《광야》 신인문학상 「 집으로 돌아가는 새」소설 당선
2004년 계간 《현대인》「 자연과 삶이 융화되는 사랑의 詩學 -안도현론」
평론 추천 
「기쁨을 위한 깨달음의 성찰 -정호승론」 평론 추천, 완료
2005년 계간 《시와 시학》「낙타는 사막을 벗지 않는다」외 4편 시 추천 당선
2009년 《현대문학사조》 「풍장(風葬)」외 3편 무원문학상 수상
시집 『붉은 흉터가 있던 낙타의 생애처럼』 (천년의 시작 2010)
<빈터> 동인


국제 펜클럽 한국본부 회원
계간 《미주문학》 전 편집위원
 미주한국문인협회 회원
                  동 협회 제 14대 사무간사 역임
                  동 협회 제 15대 사무국장 역임
                  동 협회 제 16대 부이사장 역임
                  동 협회 제 17대 부회장   역임
                  동 협회 제 18대 이사장   역임

 Born in Chungbuk Cheongwon, Korea.(1962)
 'Kyunghee Cyber' University Graduation. (Creative Writing Major)
 
'Overseas Koreans Foundation' Literature and Art Poetry contest  「The house that camel lives」 Poetry  Prize Award,  Literature Organization Join.
Monthly publication 《Kwangya》 New Literary Award .「a bird which return into the house」novel  prize Award.
Quarterly publication 《The Moderns》 「Poetry of love which nature and life are deliquesced - An, Do hyeon」 Criticism First  Recommendation.       「Self-examination of that realize for delight - Jeong, ho seung 」 Criticism Second Recommendation, Completion.
Quarterly publication《Poetry&Poetics》 「Camel does not take off desert 」Among others 4 parties  Recommendation, Winner.
Quarterly publication《Modern Literary Trend》 「Wind funeral」others 3 Other poems.  'Silent Literature' Officials Prize
 
Poems  『Camel's life was like a red scar 』(Poemsijak, 2010)
Global Network <Poem Cafe> Member.
 
International P. E. N. Club Korean Centre Member.
Quarterly 《Mijumunhak》 Former Edit Committee.
Korean Literary Society of America Member.
               Same Society Former Administers Affairs.
               Same Society Former Executive Secretary.
               Same Society Former Vice Chairman.
               Same Society Former Vice President.
               Same Society Former Chairman.

 



미주문협 전체 공지사항

다녀가신 발자취 Footprint

한길수의 창작실 Create room

불러본다 - 한길수
2014-05-20
억새풀 - 한길수
2014-05-20
퍼블비치에서 - 한길수
2014-05-20
빈집 - 한길수
2014-05-20
오래된 집 - 한길수
2014-05-20
잃어버린 시간 - 한길수
2014-05-20

갤러리 Picture


회원:
0
새 글:
0
등록일:
2015.03.19

오늘:
12
어제:
42
전체:
63,467

신입 회원 소식

게시글 랭킹

댓글 랭킹

현재 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