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오의 문학서재






오늘:
18
어제:
50
전체:
61,814

이달의 작가

 

옹기종기 모여든 3 햇볕에

봄으로 물든 정원을 응시하려 몸을 가눈다

순간 화살처럼 달려온 서툰 먹구름이 내눈을 훔친다

품은 찬바람 마저 으시시 초를 치며 줄행랑하자

파란 palette 먹물진 봄의 풍요가 휘청한다

3D 함박눈 마저 질세라 시린 끝을 베어가는

닐리리 날라리의 3월의 마지막

March sunlight concerted, gathering in pieces

I gaze at the garden leaning on the edge of spring

Suddenly, the blanket of dark clouds dart and steal my eyes clumsily

Cold wind joins that bleak moment that makes bleaker

The teeming spring falters, stained in the blue palette

Even the fluttering snowflakes in 3D filch the tip of my nasal tip

The last day of March pretty higgledy-piggle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