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파 그리워하는

변함없는 마음

오랜 마음 와락 안고픈데

멈짖하는 낮설음은

이십여년 지나는 동안

나는 너에게 만

머물러 있었구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