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임인년) 새해에는              연시조              이일영(李逸永)
 
 
새해도 마스크쓰기 거리두기 백신맞기
소해는 물러가고 호랑이해 다가온다
흑호의 쩌렁외침에 코로나병 움찔해
 
아침엔 맨손체조 자기전에 소금양치
어디에 가더라도 방역수칙 준수하고
알뜰한 씀씀자세로 힘든시기 넘기자
 
얼굴을 못보아도 문자교환 자주하고
소외된 이웃과는 진심어린 소통으로
언제나 정성을다해 후회없는 삶되자
 
지금껏 살아온것 마음깊이 감사하고
어떠한 경우에도 희망의불 잃지말고
지구촌 코로나없는 안전세상 지키자
 
 
In the New Year 2022 - the Year of Black Tiger

 

Even in the New  Year, we put on the mask, keep social distancing and take regular vaccines.

As the year of the Oxen has been going away, the New Year of Tiger is being welcomed. 

By a mighty roar of the Black Tiger, Corona sickness will get shrunken.

 

We'd better be physically exercising in the morning, cleaning our mouths before going to bed.

Wherever we go, we need to keep up our Defense Guidelines,

And let's overcome this time of hardship with a sincere, saving mind.

 

Though we can't be face to face easily, let's exchange text messages often, 

together with open-minded communication with our isolated neighbors, 

And let's try to do our best to live our lives with no repentance.

 

We are very grateful for our lives until today!

We never lose the burning of hope in all circumstances,

And never stop trying to keep the World Village safe from Corona.

 
 
 

댓글 2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0MB (허용 확장자 : *.*)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 다문화가정 젊은이들이여 - 미 독립기념일에 (한영) 문소 2022.07.01 6
36 4. 29 폭동 30년 즈음하여(한영) 문소 2022.06.22 1
35 초저녁 구름들-동시 (한영) 문소 2022.06.21 1
34 풀색 전차-동시(한영) 문소 2022.06.18 2
33 어머니 회상(한영) [4] 문소 2022.06.16 17
32 1952년에 만난 담임 선생님*(한영) 문소 2022.06.15 5
31 육 이오-6.25 70여년(한영) 문소 2022.06.13 4
30 바닷가에서 (한영) 문소 2022.03.19 13
29 소망 별곡 (연시조, 한영) [2] 문소 2022.02.28 53
» 2022년 (임인년) 새해에는 (한영) ( 연시조) [2] 문소 2021.12.31 24
27 시/ 2020년 새해에는 문소 2020.01.23 18
26 바람의 책 문소 2019.02.01 24
25 2 월 문소 2019.02.01 116
24 벌새 문소 2019.01.30 19
23 모래 시계 문소 2019.01.30 16
22 떠날 채비 문소 2019.01.24 113
21 해돋이 문소 2019.01.24 31
20 함박눈 문소 2019.01.24 18
19 겨울 버스 문소 2019.01.19 9
18 우리의 얼은 멋이어라 문소 2019.01.17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