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720
어제:
875
전체:
1,932,866


2017.04.14 01:08

구름의 속성

조회 수 3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구름의 속성/강민경*

 

 

마음 내키면

기분대로 변신하는

너의 속성은 천의 모습을 그리는

미완의 마술사

오늘은 몽실몽실

하얀 복사꽃으로 왔구나

 

내 반기는 마음 들여다보아

어찌하려고

이 꽃 저 꽃 모양으로

눈길 잡는 것이냐

내 여린 가슴 녹이는 너에게

멀쩡한 눈 찔리고도 아픈 줄 모르는 나를

아랑곳없다는 너!

그 무심이 너무 좋아

상처 입고도 아픈 줄도 모르는 바보 같은 나인 것을

내가 어쩌랴

 

내 마음 다 뺏어간 마술사

너의 본심은 어디에 있는지

푸른 하늘에 숨길 생각, 말고

진실한 네 마음 그 비밀을 온전히 털어놓아  

내가 너를 확실히 볼 수 있게

좀 가만히 있어 주면 안 되겠니?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07 날 저무는 하늘에 노을처럼 하늘호수 2017.05.15 25
1206 꽃보다 청춘을 강민경 2017.05.13 25
1205 어머니의 소망 채영선 2017.05.11 29
1204 오월 하늘호수 2017.05.10 25
1203 나쁜엄마-고현혜 오연희 2017.05.08 27
1202 생각이 짧지 않기를 강민경 2017.05.06 25
1201 봄이 왔다고 억지 쓰는 몸 하늘호수 2017.05.02 25
1200 낙화(落花) 같은 새들 강민경 2017.05.01 24
1199 2017년 4월아 하늘호수 2017.04.26 25
1198 진실은 죽지 않는다/(강민선 시낭송)밑줄긋는 여자 박영숙영 2017.04.25 26
1197 티눈 하늘호수 2017.04.21 27
1196 꽃의 화법에서 강민경 2017.04.21 24
1195 관계와 교제 하늘호수 2017.04.14 35
» 구름의 속성 강민경 2017.04.14 31
1193 동행 하늘호수 2017.04.08 31
1192 풋내 왕성한 4월 강민경 2017.04.06 33
1191 거룩한 부자 강민경 2017.04.02 23
1190 바퀴벌레 자살하다 하늘호수 2017.03.31 27
1189 아침 이슬 하늘호수 2017.03.31 25
1188 상실의 시대 강민경 2017.03.26 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4 Next
/ 64